함소원♥진화 진짜 이혼하나…“아무말 안 할래”

동아닷컴 연예뉴스팀2021-02-24 19:57:00
공유하기 닫기





함소원·진화 부부가 이혼 위기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함소원이 SNS 계정에 글을 남겼다.

함소원은 24일 오후 인스타그램 계정에 “#침묵”이라는 해시태그와 “오늘은 아무 말도 안 하고 싶으네요”라고 적었다. 이어 자신과 진화의 부부관계를 전한 보도내용 일부를 캡처해 올렸다.

앞서 이날 스포츠조선은 함소원·진화 부부가 이혼 위기라는 식의 내용을 처음 전했다. 매체는 측은 말을 이용해 함소원·진화 부부 관계가 급속도로 냉각됐다고.

보도에 따르면 함소원·진화 부부를 잘 아는 한 측근은 “최근 함소원과 진화 관계가 급속도로 안 좋아지면서 결별을 택한 것으로 안다. 진화가 결별(이혼)을 결정하고, 최근 출국을 준비 중이다. 시어머니가 이들의 사이를 다시 원만하게 만들어주기 위해 노력했지만, 소용이 없었다”고 말했다.

해당 보도에 대해 두 사람이 함께 출연 중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약칭 ‘아내의 맛’) 측은 “하차와 관련해 전해 들은 바 없다”고 말했다.

한편 함소원은 최근 김치를 파오차이(泡菜)라고 불러 구설에 올랐다. 라이브 방송 도중 김치를 중국 음식인 파오차이 표현했다는 지적이 나오면서다. 이에 대해 함소원은 구체적인 해명이나 사과는 하지 않은 상태다. 인스타그램 계정에 김치 사진과 해시태그만 남겼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