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컴백 D-1 트위터 블루룸 라이브 글로벌 소통 기대감

곽현수 기자2020-10-18 11:38:00
공유하기 닫기

세븐틴이 컴백 하루 전 트위터 블루룸 라이브에 출격한다.

세븐틴은 19일 스페셜 앨범 ‘; [Semicolon]’의 발매를 앞둔 가운데, 컴백 하루 전인 오늘(18일) 오후 3시(한국 시간) 트위터 블루룸 라이브를 진행 한다.

세븐틴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전 세계 생중계되는 이날 트위터 블루룸 라이브에서는 세븐틴 멤버들이 스페셜 앨범 ‘; [Semicolon]’과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고 팬들의 질문에 직접 답하며 국내외 팬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

이에 앞서 같은 날 0시 세븐틴 공식 SNS 채널에 공개된 파티 초대장에는 ‘The Invitation For Youth ‘; [Semicolon]’’라는 문구가 더해져 컴백이 임박했음을 알렸고, 세븐틴 개개인의 다채로운 개성과 레트로 무드가 돋보이는 필름 카메라 포토로 이번 스페셜 앨범을 향한 글로벌 팬들의 관심을 최대치로 끌어올렸다.

스페셜 앨범 ‘; [Semicolon]’은 매 앨범 성장을 거듭하며 자신들만의 음악 세계를 확장시키고 입지를 공고히 다진 세븐틴의 이유 있는 자신감과 확고한 정체성은 물론, 쉼 없이 달리는 청춘에게 ‘잠깐 쉬어가며 청춘의 향연을 즐기자’라는 긍정의 메시지가 담겨 있어 또 하나의 명반 탄생을 예고했다.

이를 입증하듯 이번 새 앨범은 지난 16일 선주문량 110만 장을 돌파, 스페셜 앨범임에도 불구하고 전작 미니 7집 ‘헹가래’에 이어 엄청난 수치의 대기록을 나타내며 ‘더블 밀리언셀러’ 달성을 목전에 두고 있어 세븐틴이 이번 앨범으로 써 내려갈 새로운 역사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10월 19일 오후 6시 스페셜 앨범 ‘; [Semicolon]’을 발매하며, 이에 앞서 오후 4시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글로벌 기자간담회를 개최한다.

사진=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