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척돔에서 '앙' 해줘! 끊기힘든 마성의 고양이 영상

29STREET
29STREET2020-06-25 17:11:41
공유하기 닫기
기분이 울적한 날엔 귀여운 고양이 영상을 봐야죠. 기분이 좋은 날에도 고양이 영상을 봐야 합니다. 더 기분이 좋아지기 때문이죠.(단호)

그런 의미로 한 번 보면 절대 끊을 수 없는 마성의 고양이 영상들을 소개합니다. 오, 이런! 제 공중제비를 멈추십시오! 참을 수 없다! 그들의 귀여움!

1. 앙혜정씨의 고양이, 시리우스~ 앙 해줘!
앙혜정씨 : 시리우스~ 앙 해줘! 앙 해줘요!
시리우스 : 아웅~

사진=유튜브 '시리우스엄마' 영상 캡처
'앙혜정씨'의 반려묘 '시리우스'를 소개합니다. 고양이 영상 좀 본다~ 하는 사람들 중 '시리우스, 앙 해줘'를 모르는 분들은 없겠죠?

집사는 시리우스에게 "앙 해줘"라는 말을 자주 합니다. 그럼 시리우스도 이에 응하듯 "앙~" 하며 우는데요. 집사의 목소리와 시리우스의 귀여운 울음소리가 만나 초절정 귀여움을 보여줍니다. 이 귀여움에 매료된 사람들이 집사가 자주 말하는 '앙 해줘'를 앙혜정이라 부르기 시작했고. 집사는 '앙혜정씨'라는 애칭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계속 말 거는 집사가 귀찮다는 듯 짜증을 내면서도 착실하게 대답하는 시리우스가 정말 귀여운 영상입니다. 무려 2년 전에 업로드된 영상임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댓글이 계속해서 달리고 있죠. 영상 조회수도 133만 회나 됩니다. 아직 모르셨던 분들은 이번 기회에 시리우스와 시리우스엄마의 매력에 풍덩 빠져보세요.

2. 꼬리 밟아서 화난 장수
집사 : 장수야~ 화났어? 왜 화났어? 발로 꼬리 밟아서?
장수 : 으으응~!

사진=유튜브 '다희네우당탕3묘' 영상 캡처
화가 단단히 난 장수에겐 미안하지만 영상을 보면 자꾸 웃음이 납니다. 집사의 말에 꼬박꼬박 대답하며 짜증을 표출하는 고양이 장수가 너무 귀엽거든요. 무언가에 삐졌지만 대답은 꼭 해주는 묘한 매력이 있는 장수!

화가 난 장수의 영상 또한 2017년에 올라온 영상이지만 최근까지 댓글이 달리고 있습니다. 영상 조회수도 448만 회를 넘었습니다.

여러분들도 화난 장수가 얼마나 귀여운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한 번 보면 헤어 나올 수 없어 정기적으로 화난 장수를 보러 가게 되실 거예요.

3. '이얏 호응' 야통이
haha ha : ...
야통이 : 이얏 호응

사진=유튜브 'haha ha' 영상 캡처 (꼭 자막 키고 보세요♥)
여기 무뚝뚝한 양어장 주인과 애교쟁이 고양이가 있습니다. 고양이의 이름은 '야통이'입니다. 이름의 유래는 영상을 보면 바로 확인할 수 있을 거예요. 울음 소리가 독특한 야통이! [이얏 호응]하고 우는 것 같지 않나요?

이얏 호응 → 얏홍 → 야통

야통이는 이름 유래까지 귀엽네요. 시골에서 평화롭게 살아가는 고양이의 귀여운 울음소리를 듣고 싶으신 분은 야통이의 영상을 필히!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이 채널에서는 양어장 근처 고양이들의 자연스러운 일상을 볼 수 있습니다. 그는 채널 운영 초기에 고양이들에게는 정을 주지 않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했는데요. 이렇게 야통이가 쉴 새 없이 수다를 떠는 걸 보니 정을 듬뿍 주고 있는 것 같네요. 

야통이의 울음소리에 깊은 감명을 받은 사람들이 이 울음소리를 핸드폰 알림음으로 설정하기도 하는데요. 어떤 사람은 야통이의 울음소리를 이용해 노래를 만들기도 했습니다.

심금을 울리는 야통이의 보컬...! 스토리까지 있는 무대 구성에 야통이 팬은 쓰러집니다. 엉엉.

지금까지 한 번 보면 중독되어 계속 찾아보게 되는 고양이 영상을 소개했습니다. 어떠셨나요? 조금은 힐링이 되셨나요? 저는 오늘 치 귀여움을 모두 충전했습니다.

에디터 JEONG情 letitgo16@donga.com

페이스북 구독

당신을 위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