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마 FLEX' 짜동면, 짜파구리에 도전장을 내밀다.

29STREET
29STREET2020-06-15 17:57:59
공유하기 닫기
'헐리우드 진출' 짜파구리 VS '다시마 2장' 짜동면(made in 갓뚜기)
너구리를 먹어본 사람이라면 모두들 알고 있을 다시마의 존재감! 다시마가 2장 들어있던 날에는 '내가 착하게 살더니 복을 받았나 보다' 했겠지만 이제 아닙니다!

오뚜기에서 한정판 '오동통면'을 출시하고 나서 오뚜기가 거짓말을 했다며 난리가 났습니다. 2장 들어있어야 할 다시마가 무려 5장이나 들어있었다는 말씀이죠! (갓뚜기다운 거짓말)

너구리 짝퉁 취급 받던 서러운 '오동통면'.
이 오동통면은 한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다시마 플렉스를 외치며 새롭게 주목받았습니다.(외쳐! 갓뚜기!🙌)
그래서 저도 사 먹어봤는데요. 진짜 거짓말이더군요. 다시마가 3장...😎

왜 2장이라고 거짓말했어요!😤
다시마 플렉스 사건으로 진~해진 오동통면이 도전할 메뉴는 바로 '짜동면'입니다.
상대는 이미 세계적으로 알려진 '짜파구리'인데요. 할리우드도 주목한 이 메뉴가 오뚜기에서도 가능할까요?

짜파구리(왼쪽)와 짜동면(오른쪽)
넌 어떤 '면'이니?
🍲짜파구리: 짜파게티+너구리의 면 굵기가 비슷했습니다. 두개를 같이 끓인다는 느낌없이 마치 하나같은 두개...✨
🍜짜동면: 진짜장+오동통면은 면 모양이 달랐는데요. 진짜장이 납작한 모양이라 면이 모자라서 다른 면 추가한 느낌이었습니다.😢

★면 모양이 달라 익는 시간이 다르면 어떡하나 고민했지만 네 가지 라면 모두 '끓는 물에 5분'입니다.

짜파구리(왼쪽),짜동면(오른쪽)
라면의 자존감 '스프'
🍲짜파구리: 짜파게티와 너구리는 모두가 아는 분말형태의 스프입니다. 여기에 짜파게티는 올리브유가 들어있고요.
🍜짜동면: 진짜장과 오동통면은 스프 형태도 다릅니다. 진짜장은 춘장과 비슷한 액상스프기 때문입니다. (올리브유는 없어요~)
건더기스프는 비슷합니다. 짜장라면인 짜파게티와 진짜장은 고기 건더기가 눈에 띄고 너구리와 오동통면은 어묵과 미역이 들어있습니다.

짜파구리 분말스프와 건더기스프
짜동면 액상스프와 건더기스프
비슷할 줄 알았지만 너무 다른 '비주얼'
사실 색도 향도 비슷할 거라고 예상했습니다. 결과는 완전히 달랐습니다. 
🍲짜파구리: 면 모양이 같아서 하나의 라면 같았습니다. 짜동면과 비교해보니 짜장색보다 좀 연한(?) 느낌이었습니다.(연한 맛, 진한 맛으로 갈렸다는...)
🍜짜동면: 진짜장 위상에 걸맞는 진한 짜장 빛깔을 보여줬습니다. 윤기도 좌르르 흘러서 '이러려면 왜 짜파게티에 올리브유가 들어있는지 모르겠다' 할 정도로 비주얼의 압승이었습니다. 여기에 오동통면을 얹으니 붉은 갈색을 띄는 아주 먹음직스러운 빛깔! 맵짠에 색이 있다면 이런 색일까...?

짜파구리(왼쪽) 짜동면(오른쪽)
짜장이냐 라면이냐 어쨌든 '맛있다😝'
어.차.피 맛있는 조합, 비교해봤자 맛있는 결론입니다.(#해피엔딩)

🍲짜파구리: 짜파구리는 우리가 너무 잘 아는 짜파게티의 맛과 너구리의 맛이 합쳐진 너무 잘 알고있는 그 '라면'의 맛입니다.
🍜짜동면: 결론부터 얘기하자면 짜장맛에 더 가깝습니다. 우리가 잘아는 그 '진'시리즈의 진짜장은 중국집에서 먹는 짜장면과 같은 짜장'라면'이라는 점에서 주목받았습니다. 그렇다 보니 짜파게티에서는 느낄 수 없는 불향과 함께 더 진한 짜장 맛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번 다시마 플렉스로 진한 다시마가 들어가 오동통면이 합쳐지니 진한 다시마향과 함께 중국집에서 먹는 '해물짜장'을 먹는 기분이었습니다.😚

짜파구리에는 모두가 아는 '잘 익은 김치'가 최고의 조합이죠.(잘 익었다면 어떤 김치가 됐던 맛있지 않겠습니까?) 뭐 더는 이야기 안하겠습니다.
다만 새롭게 만들어 본 짜동면은 위에 이야기한 것처럼 짜장맛이 더 진하기 때문에 김치보단 단무지가 당긴다는 의견이 많았습니다.

모든 게 비슷할거라고 생각했지만 결과는 개.취.존.중.
어울리는 반찬마저 다른 짜파구리와 짜동면 중 하나를 고르라고 한다면 저는 그냥 둘 다 먹겠습니다~👍

라면 레시피 명예의 전당 짜파구리★
해물짜장이 먹고싶다면 짜동면★
29ST 팀의 평가
👱‍♀에디터 LYNN | 달고 짜고 매운 음식을 좋아하는 초딩입맛. 오뚜기 제품은 입에 넣자마자 다시마향이 확 올라와서 좋았어요. 불향도 강하게 나고 간도 훨씬 세서 오뚜기를 먹고 농심을 먹으니 약간 심심하다는 기분. 역시 라면은 짠 맛으로 먹어야 제맛! 오뚜기 한 표 던집니다.

👩에디터 JOO | 짜파구리: 내가 알던 그 짜파구리~ 기생충으로 전세계를 강타한 짜파구리. 채끝살까지 있었다면 황홀했을 텐데...
짜동면:오뚜기 진 시리즈의 계보를 있는 진짜장과 오동통통의 조합은 중국집에서 사먹는 짜장면에 바다가 더해진 맛이었어요! 다시마 두개는 정말 그 풍미가 상상이상. (너구리, 너도 정신차려. 다시마 두개여야 오동통통에게 밀리지 않을 거야.)

👧에디터 GEE | 진짜장과 오동통면의 조합은 진짜 신선한 맛이었습니다. 자극적인 짜장 맛이랄까,,,!
짜파구리 조합보다 짜장 맛이 더 강하다고 느껴졌습니다.

👩에디터 BBANG | 둘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면, 짜동면을 선택할 것입니다! 2개의 다시마로 깊은 맛을 느꼈기 때문이죠*^^* 기회가 된다면 오동통면의 육수를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에디터 YOUNG | 짜파구리: 비교적 싱거운데....? 라는 생각이 들다가도 라면의 감칠맛이 느껴져서 '역시 오리지널은 다르구나' 생각함
짜동면: 처음에는 다시마향이 참으로 기분 좋게 나서 너무 맛있었음. 달달하고 양념 맛이 진해서 계속 먹다 보면 질릴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음

에디터 BANGDI doruro@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