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이 바뀐 후 맥도날드 버거맛 부활했다? 팩트체크!

여성동아
여성동아2020-05-26 19:00:01
공유하기 닫기
최근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에 맥도날드 버거 맛이 확 달라졌다는 증언이 속출하고 있다. ‘빵이 부드럽게 바뀌었다’는 평가가 있는가 하면 ‘잘 모르겠다’는 평가도 많다. 헛소문일까? 진짜라면 얼마나 어떻게 맛있어졌을까? W DONG-A 스페셜리스트 4인이 팩트 체크에 나섰다.

‘맛있어졌다’는 평가가 있는가 하면 ‘빵 하나로 얼마나 달라졌을까’ ‘그냥 마케팅이다’ 등의 이야기가 끊이지 않는 맥도날드 햄버거. 그동안 한국맥도날드는 위생 논란, 가격 인상, 품질 저하 등 온갖 이슈에 시달리면서 소비자로부터 외면받았다. 그러나 올해 초 앤토니 마티네즈 대표가 새롭게 선임되면서 ‘맛’에 중점을 둔 야심 찬 마케팅 전략으로 국내 버거 시장을 흔들고 있다.

달라진 버거 맛은 사장님 효과?
올해 초 새롭게 선임된 한국맥도날드 앤토니 마티네즈 대표. 2000년 호주 빅토리아주 맥도날드 매장에 ‘크루’로 일하면서 맥도날드와 첫 연을 맺었다.
앤토니 마티네즈 대표가 내놓은 첫 전략은 ‘선택과 집중’이다. 아시아 최초로 ‘베스트 버거’ 정책을 내놓는 한편, 수익성 낮은 프리미엄 메뉴들을 과감히 단종시키는 정책을 실행한 것. ‘베스트 버거’ 정책은 빅맥, 쿼터 파운드 치즈, 치즈 버거 등 기존 인기 메뉴를 중심으로 식재료 수급과 관리, 조리 프로세스, 조리 기구 등 전반적인 시스템을 바꾸어 더 맛있는 메뉴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사람들의 평가에 부합하듯 ‘베스트 버거’는 포장을 벗기는 순간 먹음직스러운 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두툼한 버거를 한입 베어 물면 아삭한 채소와 고소한 치즈에 둘러싸인 빵이 입맛을 자극한다. 빵이 더 오래 수분과 열을 머금을 수 있도록 서빙 전에 한 번 더 구워내는 글레이즈 코팅 덕분이다. 또 미리 구워두면 잡내가 밸 수 있는 패티는 8장씩 굽던 기존 방식을 4장씩 조리하도록 바꾸고, 구울 때 양파를 함께 조리해 육즙의 손실을 줄이고 느끼함까지 잡았다.

채소와 치즈, 소스도 달라졌다. 치즈는 숙성 시간을 늘려 고소한 맛을 극대화했으며 채소는 보관 시간을 줄여 신선함을 강조했다. 소스는 50% 정도 양을 늘리면서 스프레이 분사 방식을 도입해 재료와 골고루 어우러지도록 변경했다.

사실 ‘베스트 버거’ 정책은 2018년부터 한국맥도날드가 TF팀을 구성해 준비해왔던 것으로 신임 대표의 부임과 시기가 맞아떨어지면서 다각도로 부각되었던 것. 그러나 맥도날드에 대한 사람들의 평가가 몇 개월 사이 달라지고 있는 것은 분명해 보인다. ‘빵에서 윤기가 돈다’ ‘재료 수준이 높아졌다’ ‘가격 대비 만족스럽다’는 평가가 정말인지 마케팅인지 궁금하다면, W DONG-A 스페셜리스트 4인의 시식 품평기를 꼼꼼히 읽어보시길.

“맥도날드 버거, 제 점수는요!”
슈비 버거
Shrimp Beef Burger
단품 가격 4900원
별점 ★★★★★

W DONG-A 스페셜리스트 방은희 

빵이 쫄깃하고 예전처럼 잘 부서지지 않는다. 또 너무 두껍지 않아서 먹기 좋은 편. 겉으로 보기에도 갈색 빛이 돌면서 고급스러운 느낌이다. 통새우가 그대로 들어가 식감이 좋았고, 내실 있는 패티 덕분에 돈이 아깝지 않은 느낌이다. 쉬림프와 비프, 어니언소스의 조합이 생각보다 괜찮은 데다 두 가지를 한꺼번에 먹을 수 있어서 대만족.

맥치킨 모짜렐라 버거
McChicken Mozzarella
단품 가격 4700원
별점 ★★★★☆

W DONG-A 스페셜리스트 문하연
 
빵 맛뿐 아니라 양상추와 양파의 양이 늘어난 것을 느낄 수 있었다. 맥치킨 패티 위에 모짜렐라치즈가 2개 올라간 비주얼인데, 엄청나게 두툼한 느낌이 난다. 치즈가 말랑하기를 기대했는데 그렇지 않아서 조금 당황스러웠다. 매콤한 맛 소스를 좋아하는 초딩 입맛에 추천한다.

허니 크림치즈 상하이 버거
Honey Cream Cheese Shanghai Burger
단품 가격 4800원
별점 ★★★☆☆

W DONG-A 스페셜리스트 주선영 

퍽퍽하지 않은 식감이라 그런지 빵 자체만 먹어도 맛있다. 기존 빵보다 도톰하고 촉촉한 느낌. 한 면은 마요네즈, 다른 면엔 허니 크림치즈를 발라 고소하고 새롭다. 매콤한 맛의 상하이 치킨이 들어 있어 느끼할 법한 소스와도 제법 잘 어울린다. 채소가 예전보다 많아졌지만 내실 있어졌다는 느낌은 들지 않았다.

빅맥 버거
Big Mac
단품 가격 4900원
별점 ★★★★★

W DONG-A 스페셜리스트 박귀선
 
과거 빅맥은 소고기 패티 때문인지 느끼한 맛을 싫어하는 나와 맞지 않는 느낌이었다. 새롭게 바뀐 빅맥은 채소와 치즈가 잘 조화되어 느끼하지 않고 맛있었다. 빵도 예전 같은 날리는 느낌 없이 촉촉해졌고 양상추, 피클 양이 늘어서인지 식감도 좋았다. 소고기 패티도 부드럽고 풍미가 느껴진다. 올데이 메뉴로 부담 없이 먹을 수 있어 가격 면에서도 만족.


기획 최은초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