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눈에만 ‘OO’로 보인다는 사진 2장

29STREET
29STREET2020-02-14 09:28:54
공유하기 닫기
착시현상을 일으키는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입니다. 

2월 13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국인에게만 다르게 보이는 광고’라는 제목의 사진이 올라왔습니다. 

독일인 모델 모리츠 하우(Moritz Hau)가 무언가를 들고 먹는 시늉을 하고 있습니다. 다른 한 손에는 피자 박스를 들고 있어 그가 든 음식이 피자라고 짐작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누리꾼들은 사진 속 음식이 ‘김치’처럼 보인다고 주장했습니다.

한 트위터리안은 “내 눈에는 김치로 보인다”면서 “한국인 유튜버 아닌지 조사해봐. 바이브가 그냥 한국인임. 엄마 김장 김치에 밥 두 공기 거뜬히 해결한 나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또 다른 누리꾼은 피자 상자 부분에 김치 사진을 합성해 올리면서 “솔직히 뭐가 더 자연스럽냐”라고 물으면서 김치를 먹는 모습과 비슷하다고 말했습니다.

누리꾼들은 “저 박스 안에 수육 있음”, “나만 킹크랩 껍질 벗겨놓은 걸로 보이나”, “누가 봐도 김장 날 엄마가 맛보라고 준 김치” 등 유쾌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클리앙
한편 지난해에도 비슷한 사진이 화제를 모은 바 있습니다. 테이블에 붉은 빛깔의 페이스트리 빵이 올려져 있는데요. 이 역시 빵이 ‘김치’로 보이는 착시현상을 일으킨다는 반응이 나와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29STREET 편집팀 dlab@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