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주인님’ 믿고보는 이민기 로맨스

함나얀 기자2021-03-02 17:04:00
공유하기 닫기

‘오! 주인님’ 믿고 보는 이민기의 로맨스다.

3월 24일 수요일 밤 9시 20분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극본 조진국/연출 오다영/제작 넘버쓰리픽쳐스)이 첫 방송된다. ‘소울메이트’, ‘운명처럼 널 사랑해’ 등 가슴 뛰는 로맨스로 인생작 제조기에 등극한 조진국 작가가 또 어떤 특별한 로맨스를 탄생시킬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관련해 ‘오! 주인님’ 측은 이민기의 로맨스가 기대되는 이유를 전했다. ‘오! 주인님’ 측은 “‘로맨스 열광’ 시청층이 방송 전부터 ‘오! 주인님’을 주목하는 여러 요인 중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남자 주인공 이민기(한비수 역)이다. 서서히, 그러나 강력하게 여심을 사로잡는 이민기 표 믿고 보는 로맨스가 또 한 번 시작될 것이라는 기대감 때문이다. 실제로 이민기는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가리지 않고 다양한 로맨스 작품을 흥행시키며 ‘이민기 표 로맨스’의 힘을 입증해왔다”고 했다.

이어 “이민기는 사람의 감정을 크게 변화시키는 사랑이라는 감정을 아주 잘 그려낸다. 그렇기에 배우 이민기가 로맨스 장르에서 반짝반짝 빛난다는 것. 특히 이번 ‘오! 주인님’에서 이민기가 분한 한비수 캐릭터는 매력이 극대화된 로맨스 남주의 정석인 것으로 알려졌다”며 기대감을 모았다.

극 중 한비수는 대한민국 최고의 스릴러 드라마 작가이자, 연애를 ‘안’ 하는 남자. 분명 까칠하고 예민한데 사랑에 서툴러서 때로는 귀여운 남자. 여기에 남 모를 아픔도 가지고 있는, 그래서 모성본능을 자극하고 어느덧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남자. 이민기는 이 다채로운 매력의 로맨스 남주를 자신만의 색깔로, 완벽하게 표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그중에서도 ‘오! 주인님’ 속 이민기의 눈빛에 주목해달라는 제작진의 전언이다. 그의 눈빛 속에 한비수라는 인물이 느끼는 여러 감정들이 깊게 녹아 있다는 것. 공개된 ‘오! 주인님’ 스틸 속 이민기의 눈빛 역시 많은 이야기를 담고 있는 듯 보는 이의 마음을 끌어당기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은 연애를 ‘안’ 하는 남자와 연애를 ‘못’ 하는 여자의 심장 밀착 반전 로맨스다. 3월 24일 수요일 밤 9시 2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넘버쓰리픽쳐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