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싹쓰리 “음악 시상식? 상 주신다면 받아야”

곽현수 기자2020-08-01 19:20:00
공유하기 닫기

싹쓰리가 음악 시상식 참석에 대한 가능성을 열어놨다.

1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두래곤(유재석), 린다G(이효리), 비룡(비)의 혼성그룹 싹쓰리의 음악 방송 데뷔 무대 에피소드가 공개됐다.

이날 싹쓰리는 온택트 기자 간담회를 통해 취재진과의 질의 응답에 임했다. 이날 싹쓰리는 “연말 시상식에 참여할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 순간 얼음이 된 듯 굳어버렸다.

이어 싹쓰리는 “이번 사태만 아니었다면 많은 분들과 이 노래를 신나게 즐기는 자리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은 했다”면서 “일단 이것부터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비는 “난 이번 사태만 아니었으면 아내(김태희)를 초대하려고 했다. 언제까지 이어질지 모르니 멋진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러나 이효리는 “그래도 또 주시면 받아야 하지 않겠느냐. 너무 단정짓지 말자”고 말해 반가움을 더했다.

사진=MBC 방송 화면 캡처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