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막까지 사랑해” 사랑스러운 애니메이션 프러포즈

소다 편집팀
소다 편집팀2020-01-22 16:19:55
공유하기 닫기
여자친구가 가장 좋아하는 애니메이션에 본인을 등장시켜 ‘역대급’ 프러포즈를 완성한 남성이 화제입니다.

미국에서 영상제작자로 활동하고 있는 리 로츨러씨는 9일 유튜브에 'Sleeping Beauty Proposal', 즉 잠자는 숲속의 공주 프러포즈 영상을 게재하였습니다. 영상에는 영상제작자인 리 로츨러씨가 그의 여자친구 스투시 씨와 디즈니 영화 '잠자는 숲속의 공주'를 보다가 깜짝 프러포즈를 하는 과정이 담겼습니다.



출처='Lee Loechler' 유튜브 채널
'잠자는 숲속의 공주' 속에서 필립 왕자가 공주에게 입을 맞추려는 순간, 공주의 외모가 바뀝니다. 스투시 씨와 꼭 닮은 모습입니다. 애니메이션 속의 왕자 역시 리 씨와 닮은 모습으로 등장했습니다. 왕자가 화면 밖으로 반지를 던지자 리 씨는 자리에서 일어나 마치 영상에서 튀어나온 물건을 받는 듯 한 자세를 취하며 반지를 꺼냈습니다.

출처='Lee Loechler' 유튜브 채널
이후 리 씨는 "고등학교 시절부터 만나온 사랑에게 매일 프러포즈를 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많은 시간을 투자하고 싶었다"고 말하며 한쪽 무릎을 꿇고 반지를 내밀었습니다. 이어서 그는 "심방, 심실, 판막까지. 나의 온 심장으로 당신을 사랑해."고 말한 뒤 청중에게 "그녀가 심장 전문의거든요." 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습니다.

"나랑 오래오래 행복하게 살아주겠니?"라는 그의 질문에 스투시 씨는 기꺼이 그러겠다고 대답했습니다. 이후 그녀는 "영화가 뭔가 잘못된 줄 알았다"고 하며 행복한 모습으로 마지막까지 영상을 관람하였습니다. 프러포즈 현장에 있던 관객은 리 씨의 계획을 미리 알고 동참하러 온 친구들이었습니다.


리 로츨러씨는 2020년 11월에 진행된 CNN과의 인터뷰에서 "그 순간 스투시의 눈시울이 붉어졌다, 그 얼굴을 절대 잊지 못할 것이다"며 소감을 전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애니메이션 속 왕자가 반지를 던져서 전달한다는 생각이 너무 귀엽고 창의적이다", "디즈니도 이 귀여운 순간에 끼고 싶어 할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동아닷컴 진묘경 인턴기자 dlab@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