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나 먹어라!" 친구를 방귀로 응징한 코끼리

이예리 기자
이예리 기자2016-12-26 15:12:52
공유하기 닫기
쪼잔한 녀석... 이거나 먹어라, 뿡!
자신을 흙더미 아래로 밀친 친구를 방귀로 ‘응징’한 코끼리 영상이 화제입니다.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엘리펀트 뉴스’에 올라온 영상에는 태국 치앙마이에 위치한 코끼리 자연공원에 사는 코끼리 파 마이와 카부의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파 마이는 친구 카부가 쌓아 놓은 흙더미 위에 올라갔습니다. 카부는 자기가 만든 흙더미에 남이 올라가는 게 싫었는지 파 마이를 뒤에서 떠밀어 버렸습니다.



친구의 기습에 아래로 밀려내려간 파 마이는 복수를 감행합니다. 흙더미 위로 다시 올라가더니 카부 머리에 엉덩이를 턱 걸치고 방귀를 뀌어 버린 것입니다.

영상을 업로드한 채널 관리자는 “파 마이는 카부의 흙더미 위에 올라가는 걸 좋아하지만 카부는 늘 파 마이를 제지합니다. 결국 화난 파 마이가 자기 방식대로 불만을 표출했네요.”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