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바이 탄 절도범 ‘날아 차기’로 제압 ‘쿵푸 트럭운전사’

최정아 기자
최정아 기자2016-12-22 15:50:49
공유하기 닫기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휴대전화 절도범을 ‘날아 차기’ 한 방으로 붙잡은 중국의 ‘쿵푸 트럭 운전사’ 영상이 화제입니다. 20일 중국 상해일보(上海日报) 온라인판에 따르면, 18일 광둥(廣東)성 포산(佛山)에서는 휴대전화를 도난당한 트럭 운전사가 달리는 오토바이에 탄 절도범을 발차기 한 방으로 제압해 휴대전화를 되찾는 장면이 도로 폐쇄회로(CC)TV에 포착됐습니다. 이날 트럭 운전사 훠(Huo) 씨는 도로변에 세워둔 자신의 대형트럭 운전석에 앉아 휴대전화로 통화 중이었죠. ‌그 때 오토바이 헬멧을 쓴 남성 A 씨가 갑자기 트럭 운전석으로 손을 뻗어 훠 씨의 휴대전화를 낚아채더니 그대로 오토바이를 타고 도주했습니다. ‌ 하지만 ‘매의 눈’을 가진 훠 씨는 A 씨의 인상착의를 정확하게 기억했고, 이후 A 씨가 오토바이를 타고 반대편 차선으로 달려오자 그대로 뛰어가 날아 차기로 제압했습니다.  


당시 상황을 포착한 CCTV 영상을 보면, 훠 씨는 달려오는 A 씨의 오토바이 앞을 막아서더니 순식간에 날아 차기로 A 씨의 가슴 부위를 가격합니다.

A 씨는 그대로 오토바이와 함께 바닥에 쓰러졌고, 재빠르게 일어난 훠 씨는 쓰러진 A 씨에게 주먹질을 가했습니다. 당황한 기색이 역력한 A 씨는 곧바로 훔친 휴대전화를 훠 씨에게 돌려줬죠.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날아 차기 복수전’을 선보인 트럭 운전사 훠 씨는 쿵푸 달인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훠 씨를 ‘쿵푸 트럭 운전사’라고 부르며 감탄을 쏟아냈습니다. 하지만 훠 씨가 달리는 오토바이를 맨몸으로 막아선 행동을 비롯해, 오토바이를 몰고 있는 사람에게 발차기를 한 것은 양쪽 모두에게 위험한 행동이라고 지적하는 사람들도 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