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탑 화장실 노출사진에 “개념·정신 둘다 없다”

동아닷컴
동아닷컴2016-12-22 11:08:16
공유하기 닫기
그룹 빅뱅 멤버 탑이 최근 논란이 된 ‘화장실 사진’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2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암쏘 쏘리 벗 알러뷰 빅뱅’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빅뱅 멤버 지드래곤, 태양, 탑, 승리, 대성이 출연했습니다.

이날 MC들은 “탑이 SNS에 이상한 사진을 자주 올리는 걸로 유명한데, 팬들이 언팔도 한다던데 진짜냐”라고 말문을 열며 ‘화장실 사진’을 올린 이유를 물었습니다.

이에 탑은 “그냥 재미있어서 올린 것”이라며 “아무 생각 없이 올린다. 의미 없이 꽂히면 올리고 싶을 때가 있다. 많이 올릴 때는 50개씩 올린다. 그래서 언팔이 많은 연예인 1위더라”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탑은 빅뱅 컴백 직전, 인스타그램에 화장실 변기에 앉은 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려 큰 화제를 일으켰습니다.

탑은 이 사진에 대해 “앨범 홍보차 올린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이번 앨범명이 ‘에라 모르겠다’였다. 그런 마음으로 재밌게 애교로 올린 건데 생각보다 반응이 진지해서 당황했다. ‘미친 것 아니냐’는 반응이었다”고 전했습니다.

탑은 “그 다음에 양현석 사장님께 문자가 왔다. ‘개념이 없거나 정신이 나가거나 둘 중 하나인데 내가 보기엔 둘 다인것 같다’고 하시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