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피겨 천재 “은퇴 후 누드 모델하며 빈곤 생활” 고백

동아닷컴
동아닷컴2016-12-20 14:13:04
공유하기 닫기
수구리 후미에 사진=ⓒGettyimages이매진스 
일본 피겨 스케이팅 천재로 불렸던 수구리 후미에의 안타까운 사연이 공개됐습니다.

일본 언론에 따르면 피겨 천재로 극찬을 받던 수구리 후미에가 지방의 호텔을 전전하며 식사는 편의점 샐러드로 식사를 할 만큼 빈곤한 삶을 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수구리는 2000년 초 일본에서 가장 맹활약을 보인 피겨 스케이트 선수로 2003 년에는 일본인 중 처음으로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우승도 했답니다. 2002 년과 2006 년엔 2회 연속으로 올림픽에도 입상했을 정도로 화려한 선수생활을 보냈습니다.

하지만 그는 28년에 걸친 선수 생활을 은퇴한 후 허름한 호텔을 전전하거나 전라 누드 모델 활동까지 하면서 생계를 이어갔습니다. 또 양성애자임을 고백해 놀라움을 안겼습니다.

한편 수구리는 현재 나가타에 머물며 지역 어린이 스케이터들의 안무가로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한 노력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