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측 “한혜진 임시하차·5월 재합류”

홍세영 기자
홍세영 기자2016-12-19 13:41:15
공유하기 닫기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운우리새끼)의 MC인 배우 한혜진이 잠시 자리를 비웁니다. 

한혜진은 축구 선수 기성용과 결혼한 직후, 영국에 머물다 올해 SBS추석 파일럿 ‘미운우리새끼’를 통해 3년 만에 브라운관에 복귀하며 많은 화제를 모았죠. ‌‘미운우리새끼’가 정규편성이 되면서 자연스럽게 지난 5개월여 간 안방마님으로 자리를 지키며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 

‌한혜진은 MC의 자리에서 며느리와 딸의 역할을 동시에 소화하며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 주는가 하면, 실제 남편과의 신혼 이야기도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어머니들의 이야기를 자연스럽게 끌어내는 등 프로그램의 중심으로 큰 몫을 해내고 있습니다.

그러나 한혜진이 남편이 있는 영국으로 돌아가게 되면서 ‘미운우리새끼’의 MC 자리를 잠시 비워두게 되었습니다. 
‌‌최근 한혜진과 ‘미운우리새끼 ’제작진은 서로 아쉬워하며 마지막 녹화를 마친 상황입니다. 영국으로 출국한 한혜진은 내년 5월에 귀국할 예정으로, 귀국하는 대로 다시 ‘미운우리새끼’에 합류한다고 합니다.

‘미운우리새끼’는 당분간 기존 MC인 신동엽, 서장훈이 진행하고, 또한 매회 스튜디오는 새로운 게스트가 출연할 예정입니다. 
‌‌여성이자 기혼녀로서의 입장을 대변해 주었던 한혜진과 달리, 이번에는 기혼남이나 미혼남녀 등을 초대해 ‘미운’ 아들들을 바라보는 또 다른 시각으로 토크의 장을 확대할 예정입니다. 

‌또한, ‘미운’ 아들이 아닌 ‘예쁜’ 아들의 모습을 보여줄 연예인 등 어머니들과 색다른 ‘케미’를 보여줄 수 있는 조합 역시 기대되는 상황으로, 과연 어떤 게스트들이 출연하게 될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미운우리새끼’는 매주 금요일 저녁 11시 20분 방송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