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리, 눈 성형 해명…‘그레이브스병’ 어떤 질환?

정봉오 기자
정봉오 기자2016-12-16 13:52:39
공유하기 닫기
방송인 서유리가 눈 성형 의혹에 대해 “그레이브스병 때문”이라고 해명하면서 해당 질환에 대한 관심도 집중되고 있습니다.

그레이브스병이란 갑상선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이 어떠한 원인에 의해서 과다하게 분비돼 갑상선 중독증을 일으키는 상태를 말합니다.



이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 가운데 대략 25~80%가 안구 문제로 까지 발전하고, 남성보다 여성이 7.5배 더 발병률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서유리는 자신의 눈 성형 의혹에 대해 16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두어 달 전 갑상선 항진증 그레이브스병을 진단받았다”면서 “레이브스병에는 안구 돌출 증상이 동반되는 경우가 많다. 나 역시 그렇다”고 해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