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 이수와 결혼 후 근황 “살찐 내가 좋다, 행복해”

동아닷컴
동아닷컴2016-12-05 14:26:58
공유하기 닫기
PREVNEXT
1/4
가수 린이 근황을 전했습니다.

린은 4일 밤 방송된 JTBC ‘김제동의 톡투유-걱정 말아요 그대’(이하 톡투유)에 게스트로 출연해 ‘벌써 1년’이라는 주제로 청중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날 린은 근황을 묻는 MC 김제동의 질문에 “요즘 굉장히 편하게 지내고 있습니다. 비우는 것을 배우면서, 바쁘지 않게 지내고 있다”고 답했습니다.

이에 김제동은 요즘 가장 큰 변화는 무엇이냐고 물었고, 린은 “제일 큰 변화는 몸무게다. 엄청 살이 쪘는데, 난 이대로의 내가 좋다. 애써 다이어트를 하고 싶지도 않고…. 맛있는 것을 먹고 행복할 때 내가 살아있음을 느낀다”고 답했습니다.

린의 밝은 모습에 김제동이 칭찬을 건네자, 그는 “시국이 이런데 내가 밝아도 되는지모르겠다”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기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