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이랑 "엄앵란 선배님께 사과…잘 몰라 저지른 잘못" SNS 글 [전문]

황지혜 기자
황지혜 기자2016-12-05 11:20:06
공유하기 닫기
정이랑. 동아닷컴DB
코미디언 정이랑이 ‘엄앵란 비하 논란’에 대해 공개 사과했다.

정이랑은 4일 “저의 잘못에 대한 사과의 마음을 어떻게 전할 수 있을지 고민하다 이곳에 글을 올리게 되었다”며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전날 방송된 tvN ‘SNL코리아8’의 ‘불후의 명곡’ 코너에서 엄앵란 분장을 한 채 “나는 잡을 가슴이 없어요”라는 성대모사를 해 논란이 됐다. 엄앵란이 실제로 유방암 투병 때문에 가슴 절제 수술을 받은 탓이다.

정이랑은 “어제 ‘SNL’을 통해 방송된 엄앵란 선배님 성대모사에 대해 많은 분들이 불편해하고 계시다는 거 저도 잘 알고 있다”면서 “정말 부끄럽지만 제가 잘 알지 못해서 저지른 잘못”이라며 사과했다.



그는 “누군가를 표현해낸다는 것은 그만큼의 지식과 정보가 있어야 되는 것인데 제가 그 부분을 간과했다”며 ‘기본적인 조사도 없이 누군가를 흉내 내느냐’는 일각의 지적을 인정했다. 그러면서 “잘 몰랐다는 걸로 저의 잘못이 면피될 수 없다는 것 알고 있다. 정말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이어 “방송에 나오는 사람으로서 앞으로 더욱 조심하고 신중에 신중을 기하도록 하겠다”면서 “어 엄앵란 선배님께도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 드리고 싶다. 저의 경솔한 언행으로 불편하셨을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 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보다 앞서, ‘SNL8’ 측 역시 “(정이랑이) 엄앵란 씨의 개인사를 모르고, 노래 가사를 정이랑 씨 본인의 이야기에 빗대어 애드리브를 하다가 오해가 생겼다”면서 “세심하게 주의를 기울이지 못한 점 사과 드리며, 재방송 분에서는 해당 장면을 삭제 조치했다. 앞으로 더욱 주의하겠다”고 밝혔다. ‌

정이랑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정이랑입니다.저의 잘못에 대한 사과의 마음을 어떻게 전할 수 있을지 고민하다 이곳에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어제 'SNL'을 통해 방송된 엄앵란 선배님의 성대모사에 대해 많은 분들이 불편해하고 계시다는 거 저도 잘 알고 있습니다. 정말 부끄럽지만 제가 잘 알지 못해서 저지른 잘못입니다.누군가를 표현해낸다는 것은 그만큼의 지식과 정보가 있어야 되는 것인데 제가 그 부분을 간과했습니다. 잘 몰랐다는 걸로 저의 잘못이 면피될 수 없다는 것 알고 있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방송에 나오는 사람으로서 앞으로 더욱 조심하고 신중에 신중을 기하도록 하겠습니다.이 자리를 빌어 엄앵란 선배님께도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저의 경솔한 언행으로 불편하셨을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썸네일=tvN 예능 'SNL8'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