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우, 16살 어린 신부와 12일 결혼 “아낌없이 축복해달라”

조유경 기자
조유경 기자2016-12-02 14:12:12
공유하기 닫기
배우 신성우(49)가 12일 16세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결혼식을 올립니다.

신성우의 소속사 만파식적엔터테인먼트는 2일 오전 “12월 12일 월요일 오후7시 쉐라톤 그랜드워커힐 비스타홀에서 신성우씨가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두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처음 알게 됐으며, 그 후 지속적인 만남을 통해 사랑을 이어오며 서로에 대한 믿음으로 결혼을 결심하게 됐습니다. 예비신부는 2013년부터 4년간 교제해 온 16세 연하의 일반인입니다.

아울러 소속사 측은 “결혼식 당일 얼굴이 알려지지 않은 예비신부와 양가 친지들을 배려해 비공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결혼식 전에 신성우씨만 기자회견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신성우씨를 늘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결혼후 행복한 가정을 꾸릴수 있도록 노력할것이며 결혼을 통해 새출발하는 두사람에게 아낌없는 축복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습니다.





가수 신성우 리즈시절
신성우는 1992년 1집 앨범 ‘내일을 향해’를 통해 연예계에 데뷔했습니다. 당시 조각같은 외모로 ‘테리우스’라는 별명을 얻으며 인기몰이를 했습니다. 가수 활동 이 외에도 드라마와 영화, 뮤지컬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