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이언 “거미-조정석 열애 몰랐다...고백 준비했는데"

홍세영 기자
홍세영 기자2016-12-01 13:42:02
공유하기 닫기
브라이언이 가수 거미를 향한 짝사랑을 고백했습니다. 1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장르의 신’ 특집으로 꾸며집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각 음악 장르의 신들인 국카스텐 하현우-이정길, 케이윌, 브라이언, 마이크로닷이 출연해 웃음의 신으로 거듭나기 위해 치열한 예능 전쟁을 벌일 예정이죠. 방송에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브라이언은 거미를 향해 사심을 품었던 웃픈 사연을 털어놔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브라이언은 “내가 TV를 안 봐서 거미가 조정석과 사귀는 걸 몰랐다. 거미가 나를 좋아한다고 생각했다”며 온 국민이 다 아는 ‘거미-조정석 열애’를 자신만 모른 채, 헛물을 켰음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어 브라이언은 “환희한테 ‘거미 남자친구 없냐’고 물어놨는데 그냥 웃더라. 지금 생각해보면 ‘바보 인터넷도 안보나’하는 뉘앙스였다”고 덧붙이며, 측근들의 방조 속에 점점 더 착각의 늪에 빠졌음을 밝혀 폭소를 유발했습니다. 급기야 브라이언은 “고백 멘트까지 준비했었는데, 뒤 늦게 연애사실을 알고 바보가 된 기분이었다"며 울분을 쏟아냈고, MC들은 “지금 우는 거냐?”며 짓궂은 위로를 건네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이날 브라이언은 거미를 향한 짝사랑 고백을 비롯해, 리얼리티가 살아 넘치는 솔직한 입담으로 현장 모든 이들을 사로잡았다는 전언입니다. 이에 브라이언·거미·조정석의 풀 스토리를 비롯해 ‘장르의 신’ 특집에서 펼쳐질 브라이언의 활약상에 기대감이 증폭됩니다. 방송은 1일 밤 11시 10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