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호 “손석희, 첫 만남에 성대모사 사용료 내라고…”

조유경 기자
조유경 기자2016-11-21 18:54:49
공유하기 닫기
개그맨 정성호가 KBS 2TV ‘1대100’에 1인으로 출연해 100인과 경쟁하며 5000만 원의 상금에 도전했습니다. 제작진에 따르면 조충현 아나운서가 “지금까지 성대모사를 한 사람들과 직접 만난 적이 있느냐”고 물었습니다. 정성호는 “손석희 선생님을 만난 적이 있다”며 “결혼식장에서 처음 뵈었는데 내가 본인의 성대모사를 하는 걸 알고 계시더라. ‘아~ 돈 내!’하고 농담하며 응원해줬다”고 앵커 손석희와의 훈훈한 일화를 공개했습니다. 이 외에도 정성호는 ‘성대모사의 달인’, ‘인간 복사기’라는 별명을 증명하듯 퀴즈 한 단계, 한 단계를 통과할 때마다 다른 사람으로 빙의해, 소름 돋는 성대모사를 보여줘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습니다. 22일 밤 8시 55분 방송.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