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년前 불안정한 직업때문에 그녀와 헤어졌죠, 우린 결국...

박예슬 기자
박예슬 기자2016-11-15 17:31:24
공유하기 닫기
사진=BBC 웹사이트 캡처
65년 전 남자 직업 때문에 헤어진 커플… 다시 만나 결혼 골인 
헤어진 지 65년 만에 다시 만나 결혼식을 올린 한 영국 커플의 애틋한 사연이 화제입니다. 

최근 영국 BBC는 65년 전 헤어졌다가 얼마 전 다시 만나 부부의 연을 맺은 헬렌 안드레 씨(82·여)와 데이비 모크스 씨(86·남)의 이야기를 전했습니다.

두 사람은 지난 1951년 사랑에 빠졌어요. 헬렌 씨가 17세, 데이비 씨가 21세이던 때였습니다. 하지만 헬렌 씨의 부모는 화가인 데이비 씨를 사위로 들이는 것을 탐탁지 않아 했습니다. 그의 수입으로 장래를 보장할 수 없다는 이유에서 였죠. 헬렌 씨는 “그 시절, 부모님 보시기에 화가는 사위로서 좋은 직업은 아니었다”고 당시를 떠올렸습니다.

같은 해 헬렌 씨는 데이비 씨와 헤어진 뒤 다른 남성을 만나 딸 데비 씨를 낳았습니다. 헬렌 씨와 데이비 씨의 재회를 도운 건 바로 데비 씨였습니다. 그는 남편을 잃고 혼자가 된 어머니를 보고 어머니의 옛 연인을 찾아줘야겠다고 결심했습니다.

데비 씨는 온라인을 통해 수소문에 나섰고, 데이비 씨를 찾는 데에 성공했습니다. 다만 정확히 어떤 경로로 데이비 씨를 찾게 됐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데비 씨는 “다시 만난 두 사람이 곧 다시 뜨거운 사랑에 빠졌다”며 “그 모습을 지켜볼 수 있어 행복하다”고 전했습니다.

그들은 지난 11일(현지시간) 결혼식을 올렸다. 헬렌 씨는 “내 인생을 다해 그를 사랑한다. 우린 결국 하나가 됐다”며 기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