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에 전시된 ‘최순실 닮은꼴’ 조각

동아일보
동아일보2016-11-03 11:44:56
공유하기 닫기
1일 국회 의원회관 로비에 전시된 신범돈 작가의 ‘지금’이라는 조각 작품입니다. 

‌팔짱을 낀 채 박근혜 대통령 옆에 서 있는 여성(왼쪽)이 최순실 씨를 연상케 합니다. 

신 작가는 동아일보와의 통화에서 “(대통령 옆에 있는 인물은) 조력자를 묘사한 것”이라며 “그런데 최 씨 사건이 터진 뒤에 보니 지금 상황과 맞게 됐다”고 전했습니다.

‘제4회 안성 예술가 동서남북전’이란 제목의 이번 전시는 새누리당 비박(비박근혜) 진영인 김학용 의원이 주최했다고 합니다. ‌

‌송찬욱 기자 song@donga.com




‌★그리고...VODA의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