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화웨이, 아이폰7 직구 늘자...공기계 판매 급격히 늘었다

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2016-10-25 10:30:46
공유하기 닫기
스마트폰 공기계 시장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오픈마켓 G마켓에 따르면 지난 2013년 이후 휴대전화 공기계 판매량이 꾸준한 성장곡선을 그리고 있다. 올 들어 1월부터 9월까지 판매가 2013년과 비교해 2배(106%) 이상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도별 성장률을 보면 2014년 33%, 2015년 16%, 2016년 34%로 매년 두 자릿수 신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올해(34%) 성장률은 지난 9월말까지의 판매량 기준으로 이미 지난해 전체 판매량을 웃돌고 있다. G마켓은 이러한 성장세가 외산 모델들이 견인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실제 올해 9월까지의 외산 스마트폰 공기계 판매량은 지난해 전체 판매량 대비 57% 늘었으며, 2013년에 비해서는 4배(327%) 이상 급증했다.

‌특히 샤오미, 화웨이 등 중국산 브랜드의 경우 9월까지의 공기계 판매량이 지난해 전체 판매량의 2배(141%)를 넘어설 정도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