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7 21일 국내 상륙…14일부터 사전예약받는다

동아닷컴
동아닷컴2016-10-10 11:40:48
공유하기 닫기
애플의 ‘아이폰7’과 ‘아이폰7플러스’가 21일 국내에 상륙한다. 애플은 8일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아이폰7과 아이폰7플러스, 애플워치 시리즈2의 신제품을 한국에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아이폰7과 아이폰7플러스의 국내 가격 정보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기본 저장용량은 16기가바이트(GB)에서 32GB로 늘어났으나 미국에서는 전작과 이번 아이폰7의 가격 변화는 없었다. 공식 출고가는 애플과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가 협의를 거쳐 결정한다. 이통 3사는 오는 14일부터 사전예약 판매에 돌입한다. 아이폰7과 아이폰7플러스의 저장 용량은 32GB, 128GB, 256GB 등 세 종류며 색상은 골드, 로즈골드, 블랙(무광), 제트블랙(유광검정) 등 5종류가 나온다. 제트블랙은 128GB, 256GB만 있다. 아이폰7 화면 크기는 4.7인치, 해상도는 326ppi(인치당 픽셀), 픽셀수는 1334x750, 명암비는 1400대 1, 무게는 138g에 달한다. 플러스 모델 화면의 크기는 5.5인치, 해상도는 401ppi, 픽셀수는 1920x1080, 명암비는 1300대 1, 무게는 188g이다.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가 A10 퓨전칩으로 업그레이드돼 속도가 빨라졌고 아이폰7 플러스는 듀얼 카메라를 적용, 광학 2배줌과 초점이 인물에게 향하는 심도 얕은 촬영 등도 가능해졌다. 전작과 달리 방수·방진도 추가됐다. 하지만 기존의 3.5㎜ 이어폰 잭을 없애고 무선 이어폰인 에어팟은 별도로 판매된다. 아이폰7이 출시되면 최근 발화사고로 홍역을 치른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7과 LG전자의 하반기 전략폰 V20과의 치열한 3파전이 예고된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