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진 “‘무한상사’ 통편집…3일동안 잠 못 잤어요”

동아닷컴
동아닷컴2016-09-30 17:37:09
공유하기 닫기
코미디언 김경진이 “’무한상사’에서 통편집 당했다”는 사실을 뒤늦게 고백했습니다. 그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만나는 분들마다, 무한상사 왜 안 나왔냐고 묻는다”며 해명하자면, 아주 작은 역할이었는데 편집이다”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그는 “기사가 왜 먼저 뜬 건지…”라는 말로 MBC ‘무한도전 - 2016무한상사’가 방송되기 전에 이미 프로그램 합류 기사가 난 것에 장난스런 원망을 하기도 했습니다. 이어 그는 “3일동안 잠을 못 잤다. 여러분의 응원 부탁 드린다”며 깊은 아쉬움을 드러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