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소서 자주 틀리는 맞춤법 2위 ‘로서/로써’, 1위는?

정봉오 기자
정봉오 기자2016-09-27 11:25:25
공유하기 닫기
사진 출처=게티이미지뱅크
구직자가 자기소개서에서 가장 많이 틀리는 맞춤법은 무엇일까요.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기업 인사담당자 238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 중 92.0%가 ‘자기소개서에 한글맞춤법이 틀리는 경우를 본 적 있다’고 답했다고 27일 밝혔습니다.

인사담당자들이 꼽은 구직자들이 가장 자주 틀리는 맞춤법은 다음과 같습니다. 

‌▲돼/되(34.2%)
‌▲로서/로써(24.7%)
‌▲몇 일/며칠(21.0%)
‌▲역할/역활(20.1%)
‌▲든지/던지
‌▲맞겨/맡겨
‌▲의레/으레
‌▲안/않
‌▲읍니다/습니다




‌자주 틀리는 맞춤법 유형(복수응답)은 오탈자(51.6%)와 띄어쓰기(48.4%)가 많았습니다. 이어 ▲어법이나 어순(34.7%) ▲높임말 잘못 사용(18.3%) 순이었다. ▲외래어 표기 ▲신조어·은어 사용 등도 있었습니다.

맞춤법은 서류전형 당락에도 영향을 미쳤습니다. 인사담당자 중 43.3%는 “지원자의 서류전형 평가 결과가 합격 수준으로 높아 보여도 한글 맞춤법 등 국어실력이 부족해 보이면 탈락시킨다”고 답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