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VS 러시아' 근로자 패싸움, 이유를 들어보니

박태근 기자
박태근 기자2016-09-21 13:50:25
공유하기 닫기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 조선소에 파견돼 일하던 북한 건설 노동자들이 러시아 노동자들과 격한 패싸움을 벌였습니다. 난투극 영상은 유튜브에도 올라왔습니다.‌‌미국의 북한 전문 매체 자유아시아 방송(RFA)은 20일 블라디보스토크 현지 언론 ‘데이타(Дейта)’보도를 인용해 이 사건을 전했는데요. 싸움은 지난 15일 블라디보스토크의 대형 조선소인 ‘즈베즈다’ 조선소에서 일어났습니다.‌‌공개된 26초 분량의 영상에는 작업복을 입은 북한 노동자 너 댓 명이 수십 명의 러시아 노동자들을 상대로 격렬한 몸싸움을 벌이는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북한 노동자들이 수적 열세에도 저돌적으로 달려 드는 모습이 보입니다.‌‌싸움은 건설자재 때문에 벌어졌다고 합니다. 

며칠 전 북한 노동자들이 필요한 자재에 표시를 해 한쪽에 쌓아두었는데 러시아 노동자들이 가져가려 하자 싸움이 벌어졌다.
조선소 관계자는 “러시아 노동자들이 차량에 자재를 실으려는 모습을 본 북한 노동자들이 욕설과 함께 달려왔고, 저지하는 과정에서 러시아 인부가 북한 노동자를 밀치면서 집단 패싸움이 벌어진 것”이라고 말했는데요.

관계자는 “북한 노동자들이 이번처럼 패싸움을 벌이는 경우가 종종 있다며 자신들의 자재를 다른 사람이 가져다 쓰는 데 매우 민감하게 반응한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리고...VODA의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