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소는 목줄을 풀어준 아저씨에게 머리 비비며 고마움을 표했습니다

박태근 기자
박태근 기자2016-09-06 18:31:24
공유하기 닫기
목줄을 풀어준 남성에게 강아지처럼 머리를 비비며 고마움을 표하는 소가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있습니다.  5일 온라인에서는 평생을 축사에 묶여 살던 소가 한 남성에게 입양되는 과정이 담긴 영상이 화제됐습니다.  영상은 해당 소가 비좁은 사육장에 묶여있는 모습으로 시작한다. 이를 안쓰럽게 지켜보던 남성은 소의 목줄을 조심스럽게 풀어줬습니다.  

‌소는 어리둥절했는지 잠시 가만히 서서 주위를 둘러보더니 이내 구속이 풀린 것을 깨달은 듯 강아지처럼 이리저리 뛰어 다니며 온몸으로 기쁨을 표했습니다.

소를 입양한 남성은 목줄을 하지 않고 폭신한 짚으로 깔린 넓은 우리를 마련해 줬습니다.

소는 새 우리가 마음에 드는지 짚더미에 몸을 비비고 폴짝 폴짝 뛰며 좋아 하다가 갑자기 주인 곁으로 다가갔습니다.

그러더니 남성의 머리와 다리에 조용히 이마를 맞댔다. 남성도 눈시울을 붉히며 소를 쓰다듬었습니다. 




☆ 그리고... VODA 추천 영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