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지코 양측 열애 "힘든 시기에 의지됐어요~”

조유경 기자
조유경 기자2016-08-10 15:31:05
공유하기 닫기
가수 설현과 지코가 서로 호감을 갖고 알아가는 사이라고 밝혔습니다. 열애설을 인정한 것이죠. 

10일 설현의 소속사인 FNC엔터테인먼트와 지코의 소속사 세븐시즌스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같은 공식입장을 전했습니다. 

소속사는 “설현과 지코는 힘든 시기에 서로 의지하며 호감을 갖게 됐다. 서로 편안히 지내는 가요계 선후배 사이”라며 말했습니다. 

이어 “앞으로 따뜻하게 바라봐 주시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지코 측 역시 “본인에게 확인해 본 결과 여러운 시기에 만나 현재 알아가고 있는 친한 선후배사이”라고 열애를 인정했습니다.  

이날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블락비 지코와 AOA 설현이 약 5개월째 열애 중인 것으로 보도했습니다. 

보도에는 바쁜 일정 속에서도 서로의 숙소와 집을 오가는 것은 물론 드라이브 데이트를 즐긴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최근 설현이 각종 논란으로 힘들어 할 때 지코가 든든한 버팀목이 됐다고 합니다. 

지코는 2011년 블락비 싱글 앨범 ‘Do U Wanna B’로 데뷔한 이후, 솔로와 그룹 활동을 오가며 힙합계 음원 강자로 맹위 떨치고 있는 만능재주꾼입니다. 설현은 2012년 AOA 싱글 앨범 ‘Angels Story’로 데뷔한 이후 연예계를 대표하는 핫한 스타일 아이콘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