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준 “타고난 재능無, 미래보다는 현재에 집중하는 편”

전효진 기자
전효진 기자2019-09-27 19:10:01
공유하기 닫기
PREVNEXT
1/4
배우 서강준이 짙어진 남성미를 나타냈다.

화보는 볼수록 신비로운 눈빛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서강준은 “연기가 너무 재미있으니까 캐릭터를 잘 표현하고 싶은데 노력을 해도 될까, 말까 한 입장이라면 노력하지 않을 수가 없다. 노력하고 싶은 게 아니라 노력할 수밖에 없는 거다. 만약 타고난 재능이 있다면 노력하지 않았을지도 모른다. 나처럼 타고난 재능이 없어서 감이 무딘 사람은 그저 열심히 노력할 수밖에 없는 거라 생각한다“라고 겸손하지만 진솔한 대답을 했다.

이어 미래에 대한 생각을 묻는 질문에 "나는 미래를 상상하기보단 현재에 집중하는 편인 것 같다. 그래서 잘은 모르겠지만 그때도 그냥 연기를 하고 있지 않을까? 어떤 배우일지는 모르지만 그때도 지금처럼 현재에 집중하지 않을까 싶고. 뭔가 특별하게 기대하지는 않는 편이다. 좀 더 성장했다고 느낀다면 다행일 것 같다"라고 답해 현재에 집중하려는 서강준의 단단한 내면을 엿볼 수 있었다.

서강준은 내년 상반기 방영 예정인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를 준비 중이다. 자세한 인터뷰와 화보는 에스콰이어 10월호와 에스콰이어 홈페이지에서 만날 수 있다.


전효진 기자 jhj@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