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뮤 이찬혁 “‘YG 나와라?’ 행복한 모습 좀 더 보여드리고파”

곽현수 기자
곽현수 기자2019-09-25 18:10:01
공유하기 닫기
사진=YG 엔터테인먼트
악뮤 이찬혁 “‘YG 나와라?’ 행복한 모습 좀 더 보여드리고파”

악뮤의 이찬혁이 YG 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9월 25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CGV 청담 씨네씨티에서는 세 번째 정규 앨범을 들고 돌아온 악뮤(AKMU, 악동뮤지션)의 기자 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이찬혁은 YG 엔터테인먼트를 둘러싼 논란들에 대한 질문에 “팬들이 걱정하는 것을 이해하고 우리도 고민하는 방향”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찬혁은 “우리와 함께 일하시는 분들이 정말 좋은 분들이다. 그들과 같이 밤을 새서 일하고 행복한 시간들을 보내고 있다. 그런 행복한 모습들을 좀 더 보여드리고 싶다”고 답했다.


악뮤의 이번 타이틀곡은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How can I love the heartbreak, you`re the one I love)'로 무려 19글자로 이뤄졌다.

이 곡은 2017년 이찬혁이 군입대 직전 참여했던 ‘썸데이페스티벌’에서 깜짝 공개한 미완성곡으로, 당시 헤어진 연인들을 공감케 하는 이별 가사로 화제를 모았다. 꽉 찬 밴드 사운드로 처음 선보였던 것과 달리 이번에는 타이틀곡 가사에 집중할 수 있도록 보다 미니멀하게 재편곡됐다.

이번 악뮤 신보는 타이틀곡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를 비롯해 ‘뱃노래’, ‘물 만난 물고기’, ‘달’, ‘FREEDOM’, ‘더 사랑해줄걸’, ‘고래’, ‘밤 끝없는 밤’, ‘작별 인사’, ‘시간을 갖자’ 총 10곡으로 채워졌다.

사진=YG 엔터테인먼트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