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최준용, 직접 전한 결혼 소식…“이젠 품절남”

동아닷컴
동아닷컴2019-09-04 14:52:25
공유하기 닫기
사진=최준용 인스타그램
배우 최준용(53)이 직접 결혼 소식을 전했다.

최준용은 9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예쁘다”라는 내용의 짤막한 글과 함께 예물 반지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결혼해도 될까요. 며칠 남지 않았어요. 이젠 품절남. 사랑해도 될까요’라는 해시태그도 덧붙였다.



최준용의 결혼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말 축하한다”, “이제는 품절남” 등 축하 메시지를 남겼다.

최준용은 지난 1992년 SBS 2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세 남자 세 여자’, ‘야인시대’, ‘올인’, ‘아내의 유혹’, ‘솔로몬의 위증’ 등 다수 드라마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지난 2009년 방송된 SBS 교양프로그램 ‘이재룡, 정은아의 좋은 아침’에 출연한 최준용은 결혼 2년 만에 이혼하고, 100일 된 아들을 7년 동안 홀로 키웠다는 사실을 밝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