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조세호·남창희, ‘암 투병’ 김철민 병문안…거액 응원금도

동아닷컴
동아닷컴2019-09-02 09:26:14
공유하기 닫기
김철민 페이스북 캡처.
개그맨 유재석·조세호·남창희 등 연예계 동료들이 폐암 말기 판정을 받은 개그맨 겸 가수 김철민(52·본명 김철순)을 병문안했다.

김철민은 지난 8월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조금 전 유재석, 조세호, 남창희. 바쁜 일정에도 병문안을 왔다. 너무너무 고맙고 고맙다”고 밝혔다.



또 “가수 김대훈 님, 배우 황우연 님 고맙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김철민은 병문안을 찾아온 동료들과 함께 찍은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유재석·조세호·남창희와 함께한 모습이 담겼다. 또 가수 김대훈, 배우 황우연과 각각 찍은 사진도 있었다.

특히 유재석, 조세호, 남창희는 거액의 응원금을 전달했다. 김철민은 이날 한 매체를 통해  “마르고 초췌한 모습을 보여주기 싫어서 사실 연락을 끊고 있었는데, 그냥 왔다더라. 우연히 병원에서 마주쳤는데, 봉투까지 줘서 놀랐고 정말 감동했다. 5개월을 버틸 수 있는 금액이었다”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