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측 “‘전라디언’ 자막, 일베 용어 인지 못해…사과드린다”

최윤나 기자
최윤나 기자2019-06-26 09:50:27
공유하기 닫기
TV조선 ‘아내의 맛’이 자막에 대해 사과했다.

‘아내의 맛’은 6월 26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 나왔던 ‘전라**’이라는 자막에 대해 사과했다.



‘아내의 맛’ 측은 “제작팀은 이 용어가 일배사이트에서 시용되는 용어로 인지하지 못한 점을 사과드립니다”라며 “앞으로 더 신중하고 주의깊게 방송을 살피겠습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6월 25일 오후 방송된 ‘아내의 맛’에서 송가인의 아버지 옆에 달린 자막에 ‘전라**’이라는 단어가 사용됐다. 방송 이후, 해당 용어에 대한 지적이 이어지기도 했다.


<이하 ‘아내의 맛’ 입장 전문>





25일 방송된 '아내의 맛'에 일베용어인 전라**이란 자막이 방송되었습니다.

제작팀은 이 용어가 일배사이트에서 시용되는 용어로 인지하지 못한 점을 사과드립니다.

앞으로 더 신중하고 주의깊게 방송을 살피겠습니다.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