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양모씨 국과수 감정서 마약 음성반응

스포츠동아
스포츠동아2019-05-22 11:33:01
공유하기 닫기
자료사진 출처 | ⓒGettyImagesBank
지난 4월 마약 의혹을 받은 단역배우 양 모 씨가 5월 22일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진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5월 21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양 씨의 모발·소변 정밀감정을 의뢰한 결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양 씨는 지난 4월 12일 오전 3시경 서울 강남구 논현동 인근에서 이상 행동을 보이다 경찰에 연행됐다. 당시 양 씨는 “펜터민 성분의 식욕억제제를 처방받아 복용했다”고 진술했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