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 대한문 앞서 교통사고…“앞차 들이받아”

김소정 기자
김소정 기자2019-05-21 14:56:52
공유하기 닫기
사진=ⓒGettyImagesBank, 동아일보 DB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가 운전하던 테슬라 차량이 앞 차를 들이받는 교통사고를 냈다.

서울 남대문경찰서에 따르면 5월 21일 오전 11시 43분경 서울 중구 세정대로 대한문 앞 횡단보도에서 조 전 전무가 몰던 테슬라 차량이 앞서 가던 승용차를 추돌했다.



경찰에 따르면 신호가 바뀌면서 앞에 가던 차량이 갑작스럽게 정차하면서 뒤 따르던 조 전 전무의 차량이 앞 차를 들이받았다. 다행히 조 전 전무와 피해차량 차주 모두 크게 다치진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차량 차주(여)는 현장에서 "병원으로 가서 치료를 받겠다"며 119 신고 없이 떠난 것으로 전해졌다. 조 전 전무는 경찰서로 이동해 조사받은 뒤 오후 1시경 귀가했다. 음주 등 특이사항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김소정 기자 toystory@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