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겸 靑대변인이 구입한 2층 주상복합 건물 가보니…

동아일보
동아일보2019-03-28 17:17:10
공유하기 닫기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이 지난해 부동산 중개업을 하고 있는 ‘아주 가까운 친척’ 으로부터 제안 받아 서울 동작구 흑석동 26억 가량의 주상복합 건물을 매입했다.

김 대변인이 취득한 건물은 총면적 136.04㎡에 지분면적 120.50㎡ 2층짜리 복합건물이다.



건물을 정면으로 바라보면 1층과 2층 식당과 치킨집. 2층에는 실내포차가 있지만 길 건너 옥상에서 내려다 보면 안쪽으로 길게 지어져 있다. 식당 옆 초록색 대문을 열고 안으로 들어가면 살림집 몇 가구가 입주해 있다.

이 건물이 있는 해당지역은 롯데건설이 지난해 5월 재개발 사업자로 확정된 흑석 뉴타운 9구역에 포함돼 있어 일부 지역은 벌써 공사중이다.

전영한 기자 scoopjyh@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