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범준, 딸+아들과 ‘슈돌’ 출연 확정…3월 방송

최윤나 기자
최윤나 기자2019-02-20 10:40:50
공유하기 닫기
가수 버스커버스커의 장범준과 그의 딸 조아, 아들 하다가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 출연한다.

장범준은 매년 봄이 되면 ‘벚꽃엔딩’을 역주행 시키며 봄의 전령이라 불리는 것은 물론, ‘여수밤바다’ ‘첫사랑’ ‘꽃송이가’ 등 수많은 명곡을 탄생 시켰다. 특히 방송에서 좀처럼 모습을 드러내지 않던 그였기에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출연 소식에 더욱 이목이 집중될 수밖에 없는 상황.



장범준의 아내 송승아는 연기자 출신으로, 열애설 당시부터 뛰어난 미모로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2014년 4월 결혼에 골인, 6세 첫 딸 조아와 16개월 둘째 아들 하다를 두고 있다. 둘의 첫 만남은 아내 송승아가 20세, 장범준이 24세 때 시작됐는데 아내의 기타 선생님이 장범준의 친구였던 것. 그 인연으로 기타를 배우며 사랑을 몰래 키워가다 이후 2012년 11월 열애설이 터지면서 화제가 됐다.     

‘슈돌’을 통해 가수로서의 장범준이 아닌 두 아이의 아빠, 장범준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 그는 첫 촬영에서 꾸밈없는 ‘현실 육아’의 모습을 보여주며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색다른 매력을 선사했다는 후문.

이와 함께 장범준의 6세 딸 조아는 특히 아빠를 똑 닮은 붕어빵으로 풍부한 감수성의 소유자로 구슬픈 멜로디에도 눈물을 보이며 아빠를 놀래키기도 했다고. 16개월 아들 하다는 호기심이 많으며 어느 것에도 구애 받지 않는 자유로운 영혼을 지니고 있어 시청자들로 하여금 미소를 머금게 할 예정이다.


아빠 ‘장범준’의 솔직 담백한 모습은 봄이 되는 3월 첫 공개될 예정이다.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