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애들’ 광희, 김태호 PD 미련 끝? “내 길 가겠다” 선언

곽현수 기자
곽현수 기자2019-02-15 14:07:42
공유하기 닫기
‘요즘애들’ 광희, 김태호 PD 미련 끝? “내 길 가겠다” 선언

광희가 예능계에 섭섭함을 토로했다.
 
17일 방송되는 JTBC ‘요즘애들’에서 광희가 새로운 고정 멤버로 합류해 대세다운 예능감을 선보인다.
 
광희는 게스트로 ‘요즘애들’에 출연했을 당시, 유재석-하온과 삼각관계를 형성하며 강한 존재감을 뽐냈다. 광희의 고정 합류는 제작진은 물론 시청자들도 기다렸던 소식이었지만 가장 만족한 건 다름 아닌 광희 본인.



유키즈 라이벌 하온에게 “중요한 분이 직접 연락해서 나온 것이다. 넌 그런 전화 받아봤니?”라며 콧대를 잔뜩 세우는가 하면, 그동안 애정공세를 펼쳐왔던 김태호PD에게 “이제 제 갈 길 알아서 찾아갈게요”라는 인사말까지 남겨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어깨가 잔뜩 올라간 광희를 탐탁지 않게 지켜보던 유재석은 “김태호PD가 본인 이야기 그만하라고 전하랬다”고 말했고 이에 충격을 받은 광희는 “전역 후 예능 프로그램들을 한 바퀴 돌았는데, 다들 한 번 써먹고(?) 말더라”라고 자폭하며, 전역 후 첫 고정 프로그램인 ‘요즘애들’에서의 활약을 다시 한 번 다짐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