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하나, 둘째 임신 “얼굴 트러블 왕창…스트레스탓 먹고 싶은 게 많아”

동아닷컴
동아닷컴2019-02-08 14:19:17
공유하기 닫기
유하나 인스타그램
유하나 인스타그램
배우 유하나가 둘째를 임신했다.

유하나 소속사는 2월 8일, 현재 유하나가 임신 14주차라고 밝혔다. 현재는 그는 태교에 전념 중이다. 오는 8월에 출산 예정이다.



유하나는 전날 인스타그램에 "12주 때 찍은 사진이다. 전보다 푸석하고 거칠고 갑자기 없던 트러블도 왕창. 저도 첫아이 때 말할 수 없이 트러블이 짜면 생기고 없어질까 싶음 생기고 정말 스트레스였다"라며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유하나는 검은색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고 환하게 웃고 있었다.

유하나는 이날 밤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임신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태명은 동그리다"라며 "살이 쪄서 인상이 많이 달라졌다. 스트레스 때문이다. 먹고 싶은 게 많다"라고 말했다.


유하나는 한화 이글스 소속 이용규 선수와 2011년 12월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2013년에 득남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