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현주, 3월 결혼…예비신랑은? “1살 연상, 금융업 종사자”

동아닷컴
동아닷컴2019-02-01 14:38:23
공유하기 닫기
배우 공현주(35)가 3월의 신부가 된다.

공현주의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2월 1일 결혼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공현주의 예비신랑은 금융업에 종사하는 1살 연상의 비연예인으로 깊은 배려심과 듬직한 성품의 소유자로 공현주 씨와 진지한 만남을 가진 끝에 3월 16일 서로의 동반자가 되기로 결심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예비신랑이 비연예인인 만큼 비공개로 조용히 예식을 올리게 됐다. 양가 부모님과 가족들 및 가까운 친지들,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조용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공현주는 드라마 '올인'으로 연기를 시작해  '혼자가 아니야', '아내의 반란', '웨딩', '바보 엄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호텔킹', '순정에 반하다', '사랑은 방울방울'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등에 출연했다. 예능 및 MC 진행까지 다방면에서 재능을 발휘했다. 공현주는 결혼 후에도 배우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