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예 셋째 득녀 “산모+아기 모두 건강…활동 계획 아직”

홍세영 기자
홍세영 기자2019-01-31 17:54:37
공유하기 닫기
원더걸스 출신 선예(본명 민선예)가 셋째를 득녀했다.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3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원더걸스로 활약했던 가수 선예가 세 아이의 어머니가 됐다”며 “선예는 30일 오후 4시 30분 경(현지시각) 캐나다에서 어여쁜 셋째 딸을 순산했다. 현재 선예는 무척 건강한 상태이며 셋째 아이 역시 3.8kg으로 건강하게 태어났다. 태명은 토실이로 이름은 박유진으로 지었다고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번에 선예 품에 안긴 아이는 셋째 딸로 선예에게는 첫째 딸 박은유 양과 둘째 딸 박하진 양이 있다. 모쪼록 새로운 생명을 맞이한 선예 가족의 행복한 나날을 기원해 주시길 당부한다. 어여쁜 셋째 아이를 순산한 만큼 선예는 당분간 산후조리에 힘쓸 예정이며 아직 국내에서의 구체적인 활동 계획은 갖고 있지 않음을 알린다”고 이야기했다.



<다음은 선예 셋째 출산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걸그룹 원더걸스로 활약했던 가수 선예(본명 민선예)씨가 세 아이의 어머니가 됐습니다.

선예씨는 30일 오후 4시 30분 경(현지시간) 캐나다에서 어여쁜 셋째 딸을 순산했습니다. 현재 선예씨는 무척 건강한 상태이며 셋째 아이 역시 3.8kg으로 건강하게 태어났습니다. 태명은 토실이로 이름은 박유진으로 지었다고 합니다.



이번에 선예씨 품에 안긴 아이는 셋째 딸로 선예씨에게는 첫째 딸 박은유 양과 둘째 딸 박하진 양이 있습니다.

모쪼록 새로운 생명을 맞이한 선예씨 가족들의 행복한 나날을 기원해 주시길 당부드립니다.
어여쁜 셋째 아이를 순산한 만큼 선예씨는 당분간 산후조리에 힘쓸 예정이며 아직 국내에서의 구체적인 활동 계획은 갖고 있지 않음을 알려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