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김기범, 득남 “일본인 아내와 아들, 새로운 가족에 감사”

이슬비 기자
이슬비 기자2019-01-30 17:33:32
공유하기 닫기

보이그룹 유키스 출신 사업가 김기범(알렌 기범)이 득남 소식을 알렸다.

김기범은 1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켜야 할 가족이 생겨난 것에 감사함을 느낀다”면서 아내와 함께한 만삭 화보와 갓 태어난 아이의 발을 촬영한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열심히 달려 온 만큼 결실을 맺어가는 사업에도, 제 인생에도 새로운 원동력이자 지켜야 할 가족이 생겨난 것에 감사함을 느낀다"며 "와이프는 일본에서 열심히 사업을 하고있는 보통의 여성"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들이 놀라거나 힘든 일이 생기지 않도록 많이 이해해 주시면 감사하겠다”며 가족들에 대한 배려도 잊지 않았다.

이거 김기범은 "앞으로 기업인으로서의 길을 가게 되어도 어떠한 일을 함에서도 언제나 어디서나 여러분께서 주신 크나 큰 마음을 잊지 않고 함께 한 추억을 항상 소중히 여기며 살아가겠다"며 팬들에 대한 사랑에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김기범은 SS501 김형준 동생이자, 지난 2008년 그룹 유키스로 활동하다 2011년 탈퇴했다. 이후 사업가로 변신해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여러 방면에서 활동 중이다.

<김기범 SNS 전문>

안녕하세요 알렌킴입니다

저에게 많은 사랑을 주셨고 지금까지도 응원해주시는
여러분께 제일 먼저 메일로 말씀을 올리려 했습니다만

경황이 없어 인사가 늦어진 점
넓은 아량으로 이해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열심히 달려 온 만큼 결실을 맺어가는
사업에도, 제 인생에도 새로운 원동력이자
지켜야 할 가족이 생겨난 것에 감사함을 느낍니다

와이프는 일본에서 열심히 사업을 하고있는
보통의 여성입니다.

여러분들께서 많은 양해로 예쁘게 보아주시고
그들로 하여금 놀라거나 힘든 일이 생기지 않도록
많이 이해하여 주시면 대단히 감사드리겠습니다.

그리고 제가 거침이 없을 때에도.
힘들고 괴로운 일이 있을 때에도.
행복함이 충만 할 때에도.

곁에서 함께 나누어 주시고 응원 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놀라운 소식을 미리 전하지 못해서
송구한 마음입니다


앞으로 기업인으로서의 길을 가게 되어도
어떠한 일을 함에 있어서도 언제나 어디서나
여러분께서 주신 크나 큰 마음을 잊지 않고
함께 한 추억을 항상 소중히 여기며 살아가겠습니다.

받아 온 은혜를 평생에 거쳐 갚을 수 있는
알렌킴이 되고자 합니다.

많은 응원 부탁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