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페이스타임 오류 “전화 안 받은 상대 목소리 들을 수 있다”

변주영 기자
변주영 기자2019-01-29 18:05:02
공유하기 닫기
사진=애플

애플 아이폰으로 영상 전화를 걸 때 아직 통화를 수락하지 않은 상대방의 대화 소리가 발신자에게 들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1월 28일(현지시간) CNN, CNBC 등에 따르면 아이폰의 영상 통화 서비스인 ‘페이스타임’에서 그룹 통화 기능을 사용할 경우 발신자가 남의 대화를 엿들을 수 있는 오류가 발견됐다. 또한 전면 카메라 화면도 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뿐만 아니라 수신자가 통화를 거부해도 발신자는 수신자의 소리를 계속 들을 수 있다. 전화 수신 여부와 상관없이 음성을 전송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수신자는 발신자가 자신의 목소리를 듣고 있다는 사실을 전혀 알 수 없어 더욱 문제다.

이 오류는 발신자가 페이스타임의 '그룹 통화' 기능을 이용할 때 발생하는 것으로, '그룹 통화'는 애플이 지난해 말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새롭게 추가한 기능이다.

애플은 이날 버그를 수정할 소프트웨어 패치를 금주 중에 배포하겠다고 발표했다. 애플은 “문제를 인지했다. 이번 주 후반에 내놓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오류를 수정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현재 페이스타임 그룹 통화 기능은 일시적으로 차단된 상태이며, 1:1 통화 기능만 사용 가능하다.

변주영 기자 realistb@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