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로 또 같이’ 심진화 “결혼 7년차…2세 갖고 싶어”

동아닷컴
동아닷컴2019-01-28 12:10:01
공유하기 닫기
심진화 인스타그램 캡처

개그우먼 심진화가 2세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월 27일 오후 방송된 tvN ‘따로 또 같이’에서는 자녀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누는 심진화, 김정임, 허영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심진화는 “남편 김원효와 신혼 때는 아이를 천천히 갖자고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어느덧 결혼 7년차가 됐다”며 “이제는 2세를 갖고 싶은데 쉽지가 않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이를 들은 김정임은 “원래 원할 때는 안 되는 거 아니겠냐. 부모와 자식 인연은 그 무엇보다도 특별한 것”이라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경험상 조급해하지 않고 기다리면 그 인연이 찾아오더라”고 덧붙였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