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영애17’ 어서와 맘영애는 처음이지?…육아전쟁 첫 스틸 공개

전효진 기자
전효진 기자2019-01-21 09:48:19
공유하기 닫기
‘막영애17’ 어서와 맘영애는 처음이지?…육아전쟁 첫 스틸 공개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 영애씨가 더 업그레이드된 공감과 핵사이다 웃음을 장착한 ‘맘’영애로 돌아온다.



tvN 불금시리즈 ‘톱스타 유백이’ 후속으로 오는 2월 8일 방송되는 ‘막돼먹은 영애씨17’(연출 한상재, 극본 한설희·백지현·홍보희, 제작 tvN / 이하 ‘막영애17’) 측은 1월 21일, 결혼보다 더 험난한 육아활투극을 예고하는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꿀벌이를 안고 논두렁을 폭풍 질주하는 영애(김현숙 분)의 모습이 호기심을 유발한다. 꽃무늬 일바지에 털신까지 장착한 영애. 무엇인가에 쫓기는 듯 놀란 얼굴로 줄행랑을 하는 영애의 모습이 폭소를 유발한다. 이어진 사진 속, 무엇인가를 향해 전투태세를 취하는 영애의 긴박한 표정 역시 호기심을 자극한다. 꿀벌이를 보호하기 위해 온 몸 내던진 영애의 고군분투가 벌써부터 ‘꿀잼’ 웃음 폭탄에 시동을 걸며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한층 더 강력한 꿀조합과 새로운 이야기를 장착하고 돌아오는 17번째 시즌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였던 영애가 ‘막영애’에서 ‘맘영애’로 변신한다. ‘막돼먹은 영애씨 17시즌’이라 쓰고 ‘엄마영애 1시즌’이라 불리는 만큼 새로운 시즌에 대해 이목이 집중된다. 처절했던 연애, 눈물의 다이어트, 짠 내 나는 노처녀 시절을 지나 결혼에 성공한 영애, 공감을 저격하고 울리고 웃겼던 영애가 엄마이자 아내, 워킹맘으로 펼칠 인생 2막, 육아활투극이 어떤 사이다 웃음과 공감을 선사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여기에 퍼펙트한 팀워크로 오랜 시간 시리즈를 이끌어온 김현숙, 이승준, 라미란부터 지난 시즌에서 ‘웃음’ 신스틸러 활약을 톡톡히 한 이규한, 그리고 꿀잼력을 업그레이드할 새로운 멤버 정보석, 박수아(리지), 연제형까지 가세해 ‘막영애17’에 대한 기대감이 그 어느 때보다 뜨겁다.

지난 2007년에 첫 선을 보인 ‘막돼먹은 영애씨’는 무려 10년이 넘는 기간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아 온 유일무이 국내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다. 현실적인 공감을 바탕으로 한 에피소드에 녹아있는 독특하고 참신한 유머, 하드캐리로 웃음을 제조한 배우들의 열연이 빚어낸 시너지는 매 시즌 레전드를 경신하며 ‘막돼먹은 영애씨’라는 브랜드를 만들어 왔다. ‘막돼먹은 영애씨17’은 ‘톱스타 유백이’ 후속으로 오는 2월 8일(금) 밤 11시 첫 방송한다.

사진제공=tvN전효진 기자 jhj@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