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안, 성추행 혐의로 경찰조사→‘사이코메트리’ 하차

정희연 기자
정희연 기자2019-01-10 10:37:19
공유하기 닫기
정유안, 성추행 혐의로 경찰조사→‘사이코메트리’ 하차

신예 정유안이 성추행 혐의로 경찰조사를 받은 가운데 tvN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하차한다.



1월 10일 정유안의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정유안은 최근 한 술자리에서 만난 여성으로부터 성추행 혐의로 신고를 당했다. 경찰 조사가 한 차례 진행됐으며 추가 조사를 앞두고 있다.



정유안. 동아닷컴DB
결론이 나지 않았기 때문에 아직은 ‘혐의’일 뿐이지만 정유안과 그의 소속사는 작품에서 하차하기로 결정했다. 자칫 작품에 피해를 끼칠 수도 있다는 생각에 내린 결론. VAST 관계자는 “혐의 여부를 떠나 민감한 사안이기 때문에 피해를 드릴까 염려했다”고 말했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측은 정유안을 대체할 배우는 현재 미정이라고 설명했다.

1999년생인 정유안은 2015년 광고 모델로 데뷔해 연기자의 길에 들어섰다. 드라마 ‘7일의 왕비’ ‘초인가족 2017’ ‘이리와 안아줘’ 영화 ‘밀정’ ‘창궐’ 등에 출연했으며 1000만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에서 강림(하정우)의 아역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