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 트레이너가 가슴 보형물을 제거한 이유

phoebe@donga.com2018-12-21 13:00:01
공유하기 닫기
미국 플로리다에 사는 한 여성은 유방 확대 수술을 받은 후 거의 8년 동안 설명할 수 없는 건강 이상 증상을 경험한 후 가슴 보형물을 제거하기로 했다. 그는 여성들이 가슴 성형 수술을 받기 전에 더 많은 질문을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헬스 트레이너이자 모델인 시아 쿠퍼(Sia Cooper) 씨가 미국 건강 웹매거진 쉐입에 12월 17일 기고한 글 내용을 소개한다.

지난 2011년 쿠퍼 씨는 가슴 확대 수술로 더 자신감 넘치고 아름다운 모습이 될 수 있다고 굳게 믿었다. 하지만 새로운 모습에서 오는 행복은 오래가지 못했다. 건강이 갑자기 나빠진 것.

쿠퍼 씨는 실리콘 겔을 유방에 이식하는 바람에 발생한다고 믿어지는 논란의 여지 있는 ‘자가면역 질환’을 겪고 있다고 생각했고, 결국 실리콘 겔을 제거하기로 했다.

쿠퍼 씨는 “피로, 탈모, 여드름 등…. 이것들은 정상적인 엄마들도 생기지만, 나는 전보다 더 나빠졌다”라고 말했다.


얼굴과 복부 발진, 머리에 안개가 낀 것처럼 멍한 상태, 가슴 통증, 관절염이 너무 심해져서 헬스 트레이너인 그는 역기조차 들 수조차 없었다. 머리카락이 뭉텅이로 빠지고 하루 12시간~14시간 잠만 잤다.

쿠퍼 씨는 혈액 검사, 엑스레이 촬영, 그리고 의사 상담을 받았는데, 결과는 언제나 정상이었다. 하지만 컨디션은 늘 좋지 않았다.

자가 면역 질환에 대한 가족력이 없는 쿠퍼 또한 그녀에게 이식 수술을 한 성형외과 의사를 만났다. 의료진은 유방 이식 질환(BII, breast implant illness)을 지지할 증거가 거의 없다고 말했지만, 쿠퍼 씨는 기꺼이 가슴에 들어있던 보형물을 제거하기로 결심했다.  

유방 실리콘 보형물을 제거하기 위해 쿠퍼 씨는 플로리다주 데스틴에 있는 집에서 용한 의사가 있는 캘리포니아주 뉴포트 해변까지 여행했다. 가슴 보형물 제거 수술비용은 약 7600달러. 가슴 확대 수술비용 2100달러보다 더 들었다.

쿠퍼 씨는 “수술 후 나는 처음으로 심호흡을 할 수 있다”라며 “자세는 좋아졌고 염증과 여드름은 가라앉았고, 활력을 얻었다. 내 몸은 그냥 나아졌다”라고 말했다.




FDA는 유방 이식 질환(BII)을 인정하지 않지만, 아직 더 크고 긴 연구가 없이 완전히 인공 유방 부작용이 폐기될 수 없다고 웹사이트에 명시하고 있다. 또한 역형성대세포림프종(ALCL, Anaplastic LargeCell Lymphoma) 발병 위험이 아주 소수지만 증가한다고 지적한다.

쿠퍼 씨는 “나는 단지 여성들이 수술을 받기 전 많이 공부하기를 바란다. 그것은 내가 하지 않은 것”이라며 “여러분 자신을 연구하라. 자기 건강의 옹호자가 되어라”라고 말했다.

최현정 기자 phoebe@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