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원, ‘조수애 1000만원 부케’ 보도에 “은방울꽃 부케 40만원!” 반박

toystory@donga.com2018-12-11 17:52:18
공유하기 닫기
박서원 인스타그램
박서원 ㈜두산 전무가 결혼식에서 사용된 부케 가격 보도를 정면 반박했다.

박 전무는 11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은방울꽃 부케 40만원! 비싸긴 하네"라는 글을 남겼다. 이날 한 매체는 조수애 전 JTBC 아나운서가 박서원 전무와의 결혼식에서 든 부케 가격이 1000만원을 호가한다고 보도했다. 박 전무의 인스타그램 글은 고가 부케 보도를 정면 반박한 셈이다.

박 전무와 조 전 아나운서는 8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박 전무는 박 회장의 장남으로 현재 두산매거진 대표이사, 두산그룹 전무 등을 맡고 있다.

조 전 아나운서는 2016년 1800:1의 경쟁률을 뚫고 JTBC에 입사해 ‘JTBC NEWS 아침&’, ‘오늘, 굿데이’ 등에 출연했다. 그는 박 전무와 결혼 보도 후 퇴사했다.

김소정 기자 toystory@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