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오정연 경도비만 고백 “힘든 시기 이후…”

정희연 기자2019-01-31 09:29:00
공유하기 닫기

‘라디오스타’ 오정연 경도비만

‘라디오스타’ 오정연 경도비만 고백 “힘든 시기 이후…”

방송인 오정연이 경도비만을 고백했다.

오정연은 3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경도비만으로 고생한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최근 한 행사장에 참석했다가 조금 달라진 모습으로 화제의 인물이 된 오정연. 그는 “내가 이렇게 살 찐 줄 몰랐다. ‘후덕해진 오정연’ ‘얼굴에 살이 덕지 덕지’ 등의 기사가 올라왔더라. 기사를 보고 내가 살찐 것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오정연은 “체중계에 올라가보니 두 달 만에 11kg이 쪘더라. 몰랐다. 그동안 편안하게 먹고 자고 과일 주스를 먹곤 했다”며 “사진이 찍힌 전날에는 건강 검진을 받았는데 처음으로 경도 비만이라는 결과를 받았다”고 털어놨다.

“어떤 변화가 있어서 찐 것 아니냐”는 김구라의 말에 오정연은 “스트레스는 아니었다. 1년 동안 힘든 시간을 보냈는데 김구라처럼 의욕 저하에 식욕이 전혀 없었다. 6kg 빠졌다가 안식을 찾으면서 식욕도 늘고 살도 쪘다”고 고백했다. 관리 이후 몸무게는 오히려 늘었다고. 오정연은 “행사장 사진보다 1.8kg 더 쪘다. 하지만 춤을 시작하면서 라인이 잡혔고 지금은 건강하게 찐 것 같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